뉴스
2016년 08월 17일 09시 32분 KST

'아가씨' 확장판, 23분 늘어났다..무슨 장면 담겼나

44

영화 '아가씨'의 확장판이 공개됐다.

박찬욱 감독의 '아가씨' 확장판이 17일, IPTV와 디지털 케이블을 비롯한 각종 온라인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이번 확장판은 기존 극장판의 145분에서 23분이 더 늘어난 168분 분량으로 알려졌다. 일부 장면의 편집 순서가 달라졌고 극장판에 포함되지 않았던 대사와 장면들이 추가됐다.

완벽한 하녀로 가장하기 위해 백작에게 교육을 받는 숙희(김태리 분)의 분량이 일부 늘어났고, 각 인물의 감정을 드러내는 대사와 장면들이 추가된 것으로 전해졌다.

박찬욱 감독은 확장판에 대해 "최초의 현장 편집본은 3시간 3분 분량이었지만 확장판이라 하여 찍은 것을 다 넣고 싶지는 않았다. 독자적인 미학적 완결성을 고려해 편집해보니 23분이 늘었다"며 "극장판과 확장판 모두 장단점이 뚜렷해 어느 한 편만 고르기는 쉽지 않은 일이다. 영화를 본 관객들의 의견을 듣고 싶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