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월마트의 제트닷컴 인수로 이 평범한 남자가 벼락부자가 된 사연

게시됨: 업데이트됨:
ERIC MARTIN JET
Bloomberg
인쇄

월마트가 미국의 온라인유통 스타트업 '제트닷컴'을 인수한다고 발표한 다음, 이 남자의 기분은 어땠을까?

펜실베니아주에 거주하는 29세 온라인 마케터 에릭 마틴은 이번 인수합병으로 벼락부자가 된 행운아 중 한 사람이다.

블룸버그비즈니스인사이더 등을 종합하면, 사연은 이렇다.

마틴은 지난해 초 제트닷컴이 실시한 추천인모집 대회의 우승자였다. 100% 회원제로 운영되는 온라인 쇼핑몰인 제트닷컴은 회원 수를 늘리기 위해 이 대회를 개최했다.

가장 많은 회원을 소개한 상위 10명에게는 주식 1만주가, 1위를 차지한 1명에게는 주식 10만주가 주어진다. 마틴은 8000명 이상을 끌어모아 1위를 차지한 덕분에 상금으로 이 회사 주식 10만주를 받았다.

당시 그는 비즈니스인사이더와의 인터뷰에서 1만8000달러(약 1990만원) 가량을 페이스북 광고 등에 지출했다고 밝혔다. 그는 제트닷컴 창립자인 마크 로어에 대한 글에서 이 사이트의 존재와 이 대회를 알게 됐다.

jet

그가 받은 10만주의 가치가 정확히 얼마인지는 분명하지 않다. 다만 지난해 '퓨전'의 보도에 따르면, 회사가 상장되거나 매각될 경우 주식 1만주의 가치는 1000만~2000만 달러(약 110억 ~221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됐다.

블룸버그는 월마트의 인수에 따라 그가 보유하고 있는 주식가치가 늘어났거나, 줄어들었을 수도 있다고 전했다. 마틴은 이 매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최소한 "몇 천만" 달러는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월마트는 자사 인수합병 역대 최대금액인 33억달러(약 3조6500억원)를 투입해 제트닷컴을 인수했다고 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제트닷컴은 '초저가'를 내세운 회원제 온라인 쇼핑몰로, 월마트는 이번 인수로 온라인 유통 분야를 강화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