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빅뱅 "군입대 일정 아무도 몰라..다섯명 계속 함께할 것"

게시됨: 업데이트됨:
KOREAN KITTENS
OSEN
인쇄

그룹 빅뱅 멤버 지드래곤이 멤버들의 군입대에 대해 "일정은 아무도 모른다"라고 말했다.

빅뱅은 4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성수동 S-factory에서 데뷔 10주년 기념 행사인 'BIGBANG10 THE EXHIBITION: A TO Z' 전시회를 앞두고 기자회견을 개최 군입대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지드래곤은 "내려오기 싫다. 하지만 나라의 부름을 받으면 언제든 가야겠죠. 하지만 그 일정이 언제일지 누구도 모르기 때문에 시간이 허락하는 한 계속해서 빅뱅 다섯 명의 모습으로 함께하고 싶은 게 우리의 마음이다"라고 생각을 밝혔다.

이어 지드래곤은 "일단 국방의 의무를 잘 해내고 난 다음의 문제인 것 같다. 나이도 들었고, 생각도 바뀌었을 것다. 물론 우리는 언제까지 빅뱅일 거다"라면서, "다섯 명이서 함께할 것이라는 믿음이 강하게 있기 때문에, 갔다와서 다시 뭉치게 되면 '갔다 왔으니까 빨리 음반 내자'가 아니라, 시간이 언제라도 우리 또한 자신감을 찾았을 때 확신이 들 때 다시 여러분들 앞에 나타나겠죠?"라고 털어놨다.

탑은 "우리가 하는 음악이 군대를 다녀와서도 연령대를 생각하는 음악은 아닌 것 같다. 어른들도 좋아해주시고, 어린 나이에 음악을 했지만 젊은 사람들만을 위한 음악을 하는 팀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군대를 다녀와서도 사랑받을 수 있다면, 사랑받을 수 있을 때까지 하겠죠? 사랑을 못 받으면 하고 싶어도 못 할 것"이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