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올림픽 중계방송의 키"..MBC 맥락 잇는 김성주·안정환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MBC가 믿고 보는 김성주와 안정환 콤비를 내세워 재밌고 유익한 올림픽 중계 방송을 꾸린다.

2일 MBC에 따르면 김성주와 안정환은 오는 5일(한국시각) 오전 열리는 한국과 피지 축구 국가대표팀의 경기를 책임진다. 두 사람과 함께 서형욱 해설위원도 가세, 좀 더 재밌으면서도 해박한 축구 정보를 쏟아낼 전망이다.

the

김성주와 안정환은 오는 6일 오전 7시 50분부터 방송되는 리우올림픽 개막식 방송도 맡는다. 이재은 MBC 아나운서와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개막식 방송에 앞서 7시10분부터는 ‘김느&안느의 마이 리우올림픽’이라는 짧은 프로그램도 방송되는데 김성주와 안정환의 사전 올림픽 소개 방송이 될 것으로 보인다.

두 사람은 그동안 월드컵과 올림픽 중계 방송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이번에도 MBC의 리우올림픽 중계 방송의 핵심 역할을 맡아 안방극장 시청률 공략에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