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중국에서 '포켓몬 고'와 똑같은 게임이 인기를 끌고 있다 (사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이제 좀 지난 이야기일지도 모르겠다. '포켓몬 고' 말이다. 허프포스트는 지난 주 포켓몬 고가 출시되기 이전부터 중국에 출시됐던 '도시요괴 고'를 소개한 바 있다. 이 게임은 증강현실(AR)을 활용했다는 점을 제외하면 포켓몬 고와 거의 유사한 게임이었다.

그러나 역시 대륙은 달랐다. 이번에는 증강현실을 활용하기까지 해 완전히 똑같은 게임을 만들어냈다. 그 이름도 중국다운 '산해경 고'다.

the

'산해경'은 중국에서 가장 오래된 지리서로 산과 산의 거리나 산에 사는 요괴, 중국의 고대 신화에 대한 내용이 담겨 있다. 게임은 실제 '산해경'에 나왔던 지도를 바탕으로 진행된다.

the

이 게임은 정말 포켓몬 고와 유사하게 구성돼 있다. 우선 포켓몬 대신 요괴를 잡을 수 있으며, 익히 알려진 고전 '서유기'에서 삼장법사가 손오공의 머리에 씌웠던 금고아가 포켓몬 볼의 대체 역할을 한다. 금고아를 요괴에게 던져서 명중시키면 요괴를 잡을 수 있는 것이다.

the

포켓몬 고와 마찬가지로 증강현실과 GPS를 활용했기 때문에 카메라를 활용해 요괴를 잡을 수 있다. 차이나타임즈에 따르면 이 게임은 중국 계정이라면 아이폰과 안드로이드 양쪽에서 사용 가능하다.

그러나 이 게임의 단점을 꼽자면 캐릭터가 귀엽지 않다는 것이다. 포켓몬 고나 도시요괴 고와 달리, 산해경 고에 나오는 요괴들은 중국 고대 문헌과 그림에 나온 모습과 같다.

the

the

조선일보에 따르면 이 게임은 출시와 동시에 다운로드 순위 1위에 올랐다. '포켓몬 고'와 같은 재미를 느낄 수는 있을 지 몰라도, 길에 널린 포켓몬들을 볼 때처럼 귀여움을 느끼긴 힘들 것 같다.

* 관련기사

- 중국판 '포켓몬 고'는 진짜 '포켓몬 고'와 너무 유사하다 (사진)

- '뽀로로 고'가 출시될 예정이지만 반응은 좋지 않다 (트윗반응)

Close
네모바지 스폰지밥 거대 풍선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