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트럼프가 이번엔 이라크 참전용사 부모에 대한 발언으로 비난을 받고 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TRUMP KHAN
FILE - In this May 3, 2016, file photo, Republican presidential candidate Donald Trump speaks in New York. Presidential candidate Donald Trump says he may have a poor relationship with British Prime Minister David Cameron in light of his criticism of Trump's call for all Muslims to be temporarily banned from entering the United States. In an interview broadcast Monday, May 16, 2016 on ITV's Good Morning Britain, Trump also describes London's new mayor, Sadiq Khan, as rude for calling him ignoran | ASSOCIATED PRESS
인쇄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자신의 무슬림 입국 금지 정책을 비판한 이라크 사망군인의 부모를 겨냥, 차별적인 발언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사망 군인의 부모가 무슬림인 것을 비꼰 듯한 트럼프의 발언은 미국 무슬림은 물론 각계에서 차별적이라는 비난을 받고 있다.

30일(현지시간)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무슬림계 미국인 변호사 키즈르 칸 부부는 지난 28일 민주당 전당대회 마지막날 연사로 나서 2004년 이라크에서 복무하다 자살폭탄테러로 숨진 아들 후마윤에 대해 얘기하며 트럼프의 무슬림 입국 금지 정책을 비판했다.

khan

트럼프는 30일 공개된 미국 ABC 방송 인터뷰에서 후마윤의 부모가 무대에 올랐으나 아버지 키즈르 칸만 발언한 것을 두고 "어머니가 아무 말도 하지 않은 것은 발언이 허락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는 후마윤 칸의 어머니가 여성에게 복종을 기대하는 이슬람 전통 때문에 말하지 않았다고 암시하는 발언으로, 미국 무슬림에게 거센 반발을 사고 있다고 NYT는 전했다.

이에 키즈르 칸은 "아내가 말을 하지 않은 것은 어머니로서 아들의 죽음을 이야기하는 게 너무 가슴 아팠기 때문"이라며 "트럼프는 아들을 잃은 어머니의 아픔을 헤아리지 못한다"고 반박했다.

앞서 아내 가잘라 칸도 "아직 아들 사진이 붙어 있는 방에도 못 들어간다"며 "무대 스크린에 나온 아들 사진을 보는 순간 견딜 수 없었다"며 무대에서 발언하지 않은 이유를 MSNBC 방송에 전했다.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도 트럼프를 비난했다.

클린턴은 이날 미국 오하이오주 영스타운 유세에서 "칸 부부와 무슬림들이 트럼프의 모욕을 받는 피해자가 됐다"며 "트럼프는 정상적인 대선 후보가 아니다"라고 꼬집었다.

Dad of fallen Muslim soldier to Trump: Read Constitution - CNN

키즈르 칸은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무슬림의 미국 입국을 일시 금지하자는 트럼프 주장을 강력히 비판해 열광적인 박수를 받았다.

당시 그는 웃옷 주머니에서 미국 헌법전을 꺼내 흔들며 트럼프를 향해 "헌법을 읽어본 적이 있기는 한가?"라고 질문을 던지며 여기서 인종·종교·성별 등에 따라 차별받지 않는다고 규정한 '법 앞의 평등한 보호' 조항을 찾아보라고 말했다.

그는 곧이어 트럼프에게 "알링턴 국립묘지에 가 본 적이 있는가?"라고 재차 물으면서 "가서 미국을 지키다가 죽은 용감한 미국인들의 무덤을 보라. 모든 종교와 성별, 인종의 사람들을 보게 될 것이다. 당신은 아무것도 희생하지 않았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키즈르 칸이 전당대회에서 헌법전을 꺼내 든 이후 미국 국립헌법연구센터가 발간한 52쪽짜리 헌법 소책자는 아마존 온라인 서점에서 베스트셀러 10위 안에 올랐다.

논란이 커지자 트럼프는 30일 오후 성명을 내 "칸 부부가 아들을 잃은 것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면서도 "나를 한 번도 만난 적 없는 칸 씨가 수백만 명 앞에서 내가 헌법을 읽은 적이 없다는 등 정확하지 않은 사실을 말할 권리는 없다"고 말했다.

Khizr Khan at DNC 2016 - Democratic National Convention

Close
힐러리 클린턴 대선후보 수락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