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데이트 폭력 피해자'는 여기에 전화하면 바로 도움받을 수 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CALL
shutterstock
인쇄

서울시는 '데이트 폭력' 피해를 본 여성들을 위해 '여성 긴급전화 1366 서울센터'(02-1366)에서 데이트 폭력 관련 상담을 한다고 29일 밝혔다.

센터에서는 15명의 상담원이 1차 상담을 통해 데이트 폭력을 당했을 때의 대응 방법을 안내한다. 이어 상황에 따라 성폭력상담소해바라기센터 같은 전문기관, 경찰, 법률·의료지원 기관과 이어준다.

상담은 24시간 운영돼 어느 때나 가능하다.

시는 데이트 폭력을 막가 위해 9∼11월 서울 시내 대학교에서 예방 교육도 한다. 10월에는 데이트 폭력 전문가가 참석하는 토론회도 마련할 예정이다.

시는 "데이트 폭력 예방 동영상과 포스터 등 홍보물을 만들어 시내 고등학교·대학교·다중이용시설에 배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lose
가정폭력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