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블리자드의 '오버워치' 설문 피드백은 '1등 게임'다웠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요즘 세계적으로 가장 핫한 게임을 꼽자면 단연 블리자드의 오버워치일 것이다. PC방 게임 전문 리서치 서비스인 게임트릭스가 28일 공개한 게임사용량 순위에서 오버워치는 32.69%의 점유율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tiger

역시 세계를 휩쓰는 게임답게, 오버워치는 각국 유저들의 반응에 대한 피드백도 훌륭했다. 28일 오버워치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현지화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한 뒤 트위터 등 소셜 미디어를 통해 이 소식을 전했다.

이 공지에서 블리자드 현지화 팀은 5,293개의 의견을 바탕으로 수정된 내용들과 곧 수정될 사항에 대해 전달했다. 대부분의 개선 사항들에 블리자드 측은 "유저들로부터 더 좋은 제안을 받아 수정했다. 감사한다"는 인사를 붙였다.

이 중 "불쾌감을 느끼신 분들께 사과드린다"는 문구가 포함된 공지가 있었다.

tiger

게임을 이용하는 일부 유저들은 "Ice Blocked(얼음 방벽)"와 "Did That Sting(아팠어)?"이 어떻게 "빙벽녀", "여자가 독을 품으면"이라는 문장으로 해석될 수 있느냐는 비판을 내 놓은 바 있다.

여기에는 이런 식으로 '남성'을 강조한 업적명은 없는데 왜 굳이 여성을 강조해야 하는 것이며, 전혀 다른 내용을 담고 있는데 성별을 넣어서 오역해야 하냐는 비판도 포함됐다.

블리자드 측은 즉시 이를 받아들여 수정했다. '성별을 강조한다'는 이유로 비판을 받았던 다른 게임들이 내 놓았던 반응과는 꽤 다른 피드백이다.

* 관련기사

- 이 게임이 여성 성상품화 비판에 내놓은 대응
the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 ‘서든어택2', 선정성 논란 캐릭터 삭제한다
the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유저들은 블리자드 측의 빠른 대응에 반가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어쨌든 그래서, 모두를 하나무라로 떠나게 만드는 게임은 피드백도 '1등 게임'다웠다.

Close
동심파괴 놀이터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