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나나 "'굿와이프'로 데뷔 후 처음 좋은 댓글 생겨"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00

'굿와이프'에서 연기력 호평을 받고 있는 나나가 최근 자신을 향한 사람들의 관심에 소감을 밝혔다.

나나는 28일 오전 스탠포드호텔에서 진행된 '굿와이프' 기자간담회에서 "이번 작품을 하면서 데뷔 후 처음으로 좋은 댓글을 본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어 "평소에 사람들이 제 외모를 보고 굉장히 새침하다고 생각하는데 사실 그렇지 않다. 털털한 편이다"라며 "그래서 김단 캐릭터가 더욱 편하게 느껴졌다"고 설명했다.

그는 자신이 연기하는 캐릭터의 양성애자 설정에 대해서도 "부담감보다는 굉장히 신선하다는 느낌으로 다가왔다. 그래서 '재미있겠다'라는 생각에 더욱 김단 캐릭터가 매력적으로 다가온 것 같다"고 덧붙였다.

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