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2016 '상파울루 타투 위크' 현장을 사진에 담다 (사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타투는 예술가들의 전유물에서 일반인들에게도 퍼지고 있는 중이다. 하지만 아직까지 전신을 타투로 가득 채운 사람을 길에서 마주치기는 어려운 일이다.

그러나 브라질에서 열리고 있는 2016 상파울루 타투 위크에서라면, 어디에서도 온 몸을 캔버스 삼아 타투를 새긴 이들을 만나볼 수 있다.

이곳의 모델들은 스스로를 변화시켜 나가는 창조적인 방법에 행복해 보이기도 했고 조금 긴장한 것처럼 보이기도 했다. 아래 사진을 통해 이날의 상파울루의 풍경을 엿보자. 사진은 24일 촬영됐다.

  • Nur Photo
  • Nur Photo
  • Nur Photo
  • Nur Photo
  • Nur Photo
  • Nur Photo
  • Nur Photo
  • Nur Photo
  • Nur Photo
  • Nur Photo

허핑턴포스트US의 Nothing Is Off Limits At Sao Paulo Tattoo Week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Close
타투를 한 아름다운 신부들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