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디스코' 최자, 설리와 열애 '솔직하니 좋지 아니한가'[종합]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최자가 설리와의 '풀 러브 스토리'를 밝혔다.

25일 방송된 파일럿 방송 SBS '디스코'에서는 자신과 관련된 연관 검색어를 살펴보고 지우고 싶은 검색어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다.

the

탁재훈을 비롯 김성주, 이유리, 장우혁, 최자, 트와이스, 양세형, 박나래가 출연했다. 이날 최자는 자신의 연관 검색어에 대한 이야기를 하며 설리와의 열애에 대한 이야기를 했다. 최자는 자신의 이름이 "최강남자라는 뜻이다. 중학교때 남들과 다른 발육으로 생긴 별명인데, 설리와 어머니에게 미안하다. 설리가 나와 연애를 하고 난 후 이상한 댓글이 많이 달린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김희철 소집해제 때 처음 만났다. 그때 내가 먼저 전화번호를 물었다. 이후 문자를 하다가 서로 맛있는 거 먹는 것을 좋아한다는 것을 알고 맛집에서 만나 맥주를 한잔 했다. 열애설 사진이 처음 만난 날이다. 그때 사실 설리에게 반했다. 나혼자 1일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출연진들이 첫키스에 대해 묻자 "새 앨범을 작업하다가 키스를 했다"고 말했다. 최자는 "열애설이 나기 전까지는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지 않았다. 그런데 열애설 이후 서로 부인을 안하는 것을 보고 설리의 마음을 알았다"고 덧붙였다. 이날 최자는 설리에 대한 애정을 듬뿍 드러냈고, 배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최자는 "있는 집 자식이라는 이야기가 있는데 그냥 평번함 집안 아들이다"며 이와 관련된 검색어를 없애고 싶다고 밝혔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