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뮌헨 총기난사에 메르켈은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MERKEL
German Chancellor Angela Merkel at the Chancellery in Berlin after a shooting rampage at the Olympia shopping mall in Munich, Germany July 23, 2016. REUTERS/Stefanie Loos | Stefanie Loos / Reuters
인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치안 당국이 독일 내 모든 사람의 안전과 자유를 보호하기 위해 가능한 모든 조치를 강구할 것이라고 23일(현지시간) 말했다.

[관련기사] 독일 뮌헨 쇼핑몰에서 '이란계독일인'이 총기를 난사해 9명이 숨졌다 (업데이트)
munich

메르켈 총리는 지난 18일 일어난 열차 도끼 만행에 이은 전날 뮌헨 총격 사건과 관련해 입장을 발표하면서 "우리 중 누구라도 있었을 법한 장소에서 발생한 사건들은 독일인에게 과연 어디가 안전하냐는 의문을 남겼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특히 뮌헨 총격 사건을 언급하며 "뮌헨 주민 9명이 숨진 총격 사건으로 '공포의 밤'을 보냈다"면서 "우리로서는 견뎌내기 힘든 밤이었다"고 했다.

Close
뮌헨 총기난사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그러면서 "전체 정부를 대표해 다시는 돌아올 수 없게 된 이들을 애도하는 무거운 마음을 유족들에게 전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뮌헨 사건 용의자의 총격을 피해 다니던 사람들에게 도피처를 제공하거나 소셜미디어를 통해 상황을 전파한 뮌헨 주민들에게도 감사의 뜻을 밝혔다.

메르켈 총리는 "그들의 행동은 우리가 자유사회에 살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인본주의를 보여줬다"면서 "우리의 가장 위대한 힘은 이런 가치 속에 있다"고 강조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