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부산행', 역대 최단기간 400만 돌파..'괴물 흥행작 탄생'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재난 블록버스터 '부산행'(연상호 감독)이 역대 일일 최다 관객수 동원 및 개봉 4일 만에 역대 최단기간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진위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부산행'은 지난 23일 하루동안 무려 128만 738명, 누적 관객수 412만 17명을 동원해 개봉 4일만에 400만 관객을 돌파하는 전대미문 기록을 세운 것.

'부산행'은 '명량'이 지난 2014년 8월 3일 세운 역대 일일 최다 관객수 기록 125만 7,380명을 가뿐히 뛰어넘으며 2년 만에 역대 일일 최다 관객 동원 기록을 경신했다. 일일 박스오피스 기록 중 120만 명 이상 관객을 동원한 작품은 영화 흥행 역사 이래 '부산행'과 '명량' 단 두 편 뿐이다.

이와 함께 '부산행'은 개봉 4일 만에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역대 최고 흥행작 '명량'(5일)보다 하루 빠른 속도다. 더불어 '암살'(7일), '베테랑'(9일)을 가뿐히 뛰어넘으며 역대 최단기간 100만, 200만, 300만, 400만 기록을 모두 경신했다.

the

뿐만 아니라 '부산행'은 역대 재난 영화 최고 기록을 보유했던 '괴물'(2006)의 최고 오프닝, 최단기간 흥행 속도를 무려 10년 만에 모두 갈아치우는 괴물 같은 흥행 속도로 한국 영화 흥행사의 새로운 획을 그었다.

이 같이 전무후무한 흥행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부산행'은 역대 최고 오프닝, 역대 한국영화 최고 오프닝, 역대 7월 개봉 영화 최고 오프닝, 역대 재난 영화 최고 오프닝 및 역대 일일 박스오피스 최다 관객 동원, 2016년 일일 최다 관객수 기록을 모두 갈아치웠다.

뿐만 아니라 '명량'을 제치고 역대 최단기간 100만, 200만, 300만, 400만 관객 돌파 기록을 모두 경신한 '부산행'은 개봉 5일째인 오늘(25일) 500만 관객 돌파가 예상되며 다시 한번 역대 기록을 새롭게 쓸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