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새누리당 지도부가 사드 문제로 성주를 방문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SONGJOO
김항곤 성주군수(앞줄 왼쪽 세번째)가 21일 오후 국회를 방문해 새누리당 이완영 의원, 사드 투쟁위 대표들과 정진석 원내대표실로 향하고 있다. | 연합뉴스
인쇄

새누리당 원내지도부가 오는 26일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배치 예정 지역인 경북 성주군을 방문한다.

정진석 원내대표, 김광림 정책위의장, 김도읍 원내수석부대표와 김영우 국회 국방위원장, 경북 고령·성주·칠곡이 지역구인 이완영 의원 등은 현지에서 사드가 배치될 성산포대를 둘러볼 예정이다. 오균 국무조정실 제1차장, 황인무 국방부 차관 등 정부측 인사도 동행한다.

이들은 이후 성주군청으로 자리를 옮겨 김관용 경북도지사, 김항곤 성주군수, 사드배치철회 성주투쟁위원회 관계자 등과 면담할 계획이다.

당 관계자는 22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사드가 배치될 지역을 직접 두 눈으로 확인하고, 이번 방문을 계기로 성난 성주군민의 마음을 달래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지난 21일 국회에서 성주군 주민들을 만나 "조만간 현지를 방문하겠다"는 뜻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