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이건희 동영상 촬영자, CJ그룹에 거래 제안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default

뉴스타파가 보도한 ‘이건희 회장 성매매 의혹 동영상’에서 성매매 장소로 등장하는 논현동 빌라.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성매매 의심’ 동영상을 가지고 삼성 쪽에 금품을 요구한 인물들은 삼성과 대립하던 씨제이(CJ) 그룹 쪽에도 ‘거래’를 제안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재계 관계자들 말을 종합하면, 이 회장이 서울 논현동 빌라 등에서 여성들을 만나는 장면을 담은 동영상을 지닌 인물들이 씨제이그룹 쪽에 동영상을 사라는 제안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default

2012년은 이 회장의 형인 고 이맹희 씨제이그룹 명예회장이 아버지인 이병철 삼성 창업자의 차명 상속재산을 돌려달라며 소송전을 벌이던 무렵이다. 동영상 협박범들은 이를 이용해 제안을 한 것으로 보인다. '뉴스타파'가 확보한 동영상은 2011년부터 촬영된 것이다.

그러나 씨제이 쪽은 양쪽의 갈등에 동영상을 이용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판단해 이들의 제안을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