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트럼프가 한미무역협정 지지하는 힐러리를 비난하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한국인으로서 도널드 트럼프와 힐러리 클린턴 중 누구를 지지할 것인가를 고민한다면, 여기 참고할 답이 있다.

공화당의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는 21일(현지시간) 후보수락 연설에서 한미자유무역협정(FTA)을 비롯한 무역협정 전반을 강도 높게 비판하면서 보호무역을 주창할 것으로 알려졌다.

trump

트럼프는 공화당 전당대회 마지막 날인 이날 미 오하이오 주(州) 클리블랜드의 '퀴큰론스 아레나'에서 후보수락 연설을 한다. 그의 후보수락 연설의 초안은 이미 폴리티코를 통해 공개됐다.

후보수락 연설문 발췌록에 따르면 트럼프는 "나는 이곳 오하이오와 미국에 일자리를 되찾아 올 것"이라면서 "나의 경쟁자(힐러리 클린턴)는 실질적으로 미국의 중산층을 파괴하는 모든 무역협정을 지지했다. 북미자유무역협정(나프타)을 지지했고, 중국이 세계무역기구(WTO)에 들어오는 것도 지지했다"고 말했다.

트럼프는 특히 "그녀는 일자리를 죽이는 한국과의 무역협정을 지지했고 또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도 지지했다"면서 "TPP는 우리는 제조업을 파괴할 뿐만 아니라 미국을 외국 정부의 결정에 종속되게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트럼프는 "나는 우리 노동자를 해치거나 우리의 자유와 독립을 해치는 어떤 무역협정에도 서명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대신 나는 개별 국가들과 개별 협상을 벌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trump

트럼프는 '미국 우선주의'(America First)에 기반한 보호무역을 강조하면서 기존의 모든 자유무역협정을 재검토할 것임을 공언해 왔다.

편집자주 : 도널드 트럼프는 꾸준히 정치적 폭력을 조장하고, 그는 상습적인 거짓말쟁이이며, 겉잡을 수 없는 제노포비아, 인종주의자, 여성혐오주의자인 데다 오바마 대통령이 미국 태생이 아니라고 믿는 사람들 중 하나일 뿐만 아니라 반복적으로 -전 세계 16억명에 달하는- 무슬림의 미국 입국을 금지하겠다고 말하는 인물이다.

Close
트럼프, 뉴욕주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