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7월 19일 22시 36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7월 19일 22시 37분 KST

서울 신촌 연세로에 120m 워터슬라이드가 온다

이번 주말 서울 서대문구 연세로에 길이 120m짜리 대형 워터슬라이드가 설치돼 더위에 지친 시민을 맞는다.

the

서울 서대문구는 23∼2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연세로 '주말 차 없는 거리'에서 '신촌 워터슬라이드 2016' 행사를 연다.

길이 120m, 높이 10m, 너비 6m짜리 대형 워터슬라이드가 연세로에 설치된다. 이 워터슬라이드는 키 120㎝ 이상이면 이용할 수 있다.

워터슬라이드 옆에는 성인용·어린이용 풀(pool)도 마련돼 가족이 함께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인근 창천문화공원에 유료 물품보관소, 탈의실, 샤워장 등 편의시설도 마련한다.

특설무대에서는 DJ의 전자댄스음악, 퓨전국악 뮤지컬, 드로잉쇼, 팝페라, 밴드 공연 등 다채로운 공연도 끊이지 않고 펼쳐진다. 이 행사는 비가 와도 예정대로 진행한다.

티켓은 오전권(10∼14시), 오후권(15∼19시), 저녁권(19∼21시), 종일권(10∼21시)으로 나눠 시간대별로 1만∼3만원에 판매한다.

현장에 티켓 부스를 운영하지만, 인터넷 예매 사이트(티켓링크·하나티켓)를 이용하면 20% 싼값에 살 수 있다.

서대문구는 저소득층 가정 자녀 300명을 이 행사에 무료로 초대했다.

행사를 위해 23일 자정부터 25일 오전 5시까지 연세로 차량 통행이 제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