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서청원, 새누리 전대 불출마 : "새 지도의 병풍이 되겠다"고 선언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421
연합뉴스
인쇄

새누리당 친박(친박근혜)계 '맏형'격인 서청원 의원은 19일 오는 '8·9 전당대회' 당 대표 경선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공식 발표했다.

현역 최다선(8선)인 서 의원은 이날 입장 자료를 통해 "저의 결론은 '지금은 제가 나서기보다 후배들에게 기회를 줘야 할 때'라는 것"이라면서 "저는 당내 최다선으로서 새로운 대표와 지도부에 병풍이 되겠다"고 말했다.

142

그는 그러면서 "더 이상 전당대회 대표 경선 과정에서 제가 거론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서 의원은 "마지막으로 경선주자와 당원들에게 당부드린다"면서 "당내 경선은 '당의 화합'과 '치유'의 장이 돼야 한다는 것이다. 새로운 갈등의 씨앗을 심는 경선이라면 정권재창출은 불가능해 진다"고 덧붙였다.

지난달말까지 '대표경선에 출마할 군번이 아니다'라고 밝혔던 서 의원은 최근 당내 친박계 의원들의 요구로 출마를 고심했으나 자신의 출마를 놓고 당내 논란이 계속되자 이날 전격적으로 결단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