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태풍 '네파탁'이 10일 전국에 비를 내린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TYPHOON
Chris Price
인쇄

10∼11일 제1호 태풍 '네파탁'(NEPARTAK) 영향으로 전국적으로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7일 "어제 오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760㎞ 부근 해상에 있는 네파탁은 서북서쪽으로 이동해 서해상을 지나가면서 우리나라 전국 대부분에 영향을 줄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8일 오후에 타이완 타이베이 서북서쪽 약 110㎞ 부근 해상을 거쳐 9일 오후에는 중국 상하이(上海) 남남서쪽 약 360㎞ 부근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nepartak

올해 제1호 태풍 '네파탁'(NEPARTAK)이 한국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 6일 오전 인천시 연수구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시지사에서 자원봉사자들이 응급구호품을 준비하고 있다.

네파탁이 중국 대륙에 얼만큼 진입해 그 강도가 얼마나 약해질 지가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는 큰 변수로 작용할 것이라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태풍은 진행도중 육지와 만나면 세력이 급속히 감소돼 열대성 폭풍으로 변하고, 더욱 약해지면 온대성 저기압으로 변하게 된다. 이는 육지에 이르면 태풍의 에너지원인 수증기 공급이 줄어들기 때문이다. 지표면과의 마찰로 운동에너지를 상실하고 많은 양의 공기가 유입돼 중심기압이 상승함으로써 외부와의 기압차가 작아져 세력이 약해지는 것이다.

열대지방의 해상에서 발생하는 열대저기압과 구별하기 위한 `온대저기압'은 주위에 비해 기압이 낮아서 그 중심을 향해 바람이 불어 들어간다. 온대저기압이 통과할 때에는 기온이 상승하고 구름이 점차 낮아져서 비가 오기 시작한다. 따라서 네파탁의 영향으로 우리나라에 많은 비가 예상되는 것이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