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유엔X벅, '슈가맨'에 나와줘서 고마워요[종합]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남성 듀오 UN과 벅이 '슈가맨'의 마지막 슈가맨으로 피날레 무대를 장식했다.

5일 방송된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의 '레전드 남성 듀오' 특집에 UN와 벅이 슈가맨으로 출연했다.

the

UN은 섭외 0순위였을 만큼 많은 시청자들이 보고 싶어 한 슈가맨이었다.

먼저 유엔의 김정훈과 최정원이 히트곡 '선물'을 부르며 등장했다. 11년 만의 무대에서 두 사람은 여전히 환상적인 화음으로 무대를 채웠고 방청객들은 환호했다.

이날 유엔은 사람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불화설을 언급하기도 했다. 김정훈은 서로의 스케줄이 달라 차를 따로 타고 다녔다면서 싸운 적이 없다고 했다.

하지만 유엔은 '그녀에게'를 비롯해 '평생', '파도' 등의 히트곡들을 선보여 모두를 열광케 했다.

이어 벅이 등장했다. 벅은 '맨발의 청춘'을 부르며 무대에 올랐고 출연자들과 방청객들 모두 '맨발의 청춘' 무대를 즐겼다. 이뿐 아니라 벅은 '가면놀이', '성공시대' 등의 히트곡 무대도 선보였다.

그리고 B1A4의 산들과 백아연, 김태우와 서인영이 한 팀이 돼 슈가맨들의 노래로 역주행송 무대를 선보였다. 산들과 백아연은 유엔의 '선물'로, 김태우와 서인영은 '맨발의 청춘'으로 대결을 펼쳤다.

산들과 백아연은 감미로운 목소리로 환상의 화음을 만들어냈고 김태우와 서인영은 경쾌한 리듬 속에서 특유의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무대를 채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