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은 섬마을 교사를 성폭행한 피의자 3명이 '사전 공모'했다고 보고 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24
연합뉴스
인쇄

전남 신안 섬마을 초등학교 관사에서 발생한 성폭행 사건 피의자 3명이 29일 구속기소됐다.

광주지검 목포지청은 교사를 성폭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강간 등 치상)로 지난 4일 구속된 박모(49)씨 등 3명을 이날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박씨 등은 지난달 22일 새벽 이 섬에 있는 초등학교 관사에서 이 학교에 근무하는 교사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이들이 사전 공모를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공모 근거로 이들의 차량 이동경로가 찍힌 CC(폐쇄회로)-TV 분석, 피의자간 통화내역, 피해자 진술 등과 함께 직접 현장조사를 벌인 결과 등을 들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피의자들이 부인하고 있는 공모 부분 입증 등 후속 수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lose
전 세계 여성 시위 60장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