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새로운 파란색을 과학자들이 우연히 발견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YInMn 블루'란 희한한 이름의 파란색은 오리건 스테이트 대학교 연구팀이 2009년에 처음 발견했다.

마스 수브라마니언이 이끄는 연구팀은 화학물질에 대한 전자기기 반응을 실험하는 중이었다. ArtNews에 의하면 검은색 산화망간(manganese oxide)에 다양한 화학물질을 더해 약 1,000~1,200도에 끓였는데, 바로 그 과정에서 우연히 새로운 색깔이 탄생했다.

yinmn

'아메리칸 화학 학지'에 실린 'YInMn 블루' 논문을 보면 이 파란색엔 이트륨(Yttrium)과 인듐(Indium), 망간(Manganese)과 산소(Oxygen)가 포함됐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발음하기도 모호한 YInMn이란 이름은 이트륨, 인듐, 망간에서 'Y'와 'In'과 'Mn'을 딴 것이다.

그런데 이 파란색은 그 강렬한 색깔만 독특한 것이 아니다. IFLScience에 의하면 기존 파란색들과 달리 "청산가리 같은 독성물질이 포함된 프러시안 블루나 코발트 색소"를 제조과정에서 사용할 필요가 없다. 또, 반사성이 월등하므로 지붕이나 외벽 페인트 재료로도 적합하다고 한다.

yinmn

YInMn 블루로 그린 오리건 스테이트 대학교 메모리얼 유니언 건물

수브라마니언은 YInMn 블루의 장점을 ArtNet에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내구성이 탁월하고 더 안전하며 제조과정도 간단한 편이다."

새로운 색에 대해 "우연한 매우 기쁜 발견"이라고 수브라마니언은 공식 성명을 통해 밝혔는데, 이 아름다운 색깔이 이제 상업용으로 출시되어 누구든 사용할 수 있게 됐다는 사실을 기뻐할 사람도 상당할 것 같다.

Close
호빗도 사랑할 수 있을 집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