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고등학생 시절 중학생을 집단 성폭행한 남자 22명이 붙잡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E
gettyimagesbank
인쇄

고등학생 때 중학생 2명을 성폭행했던 남성 22명이 5년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도봉경찰서는 특수강간과 공동상해 혐의로 A씨 등 4명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

군 복무 중인 피의자 12명은 조사를 마치고 군으로 신병을 인계할 예정이다.

A씨 등 4명은 고등학생이던 2011년 9월 서울 모처에서 술을 마시던 중학생 B양과 C양을 보고 "학교에 얘기하겠다"고 협박해 며칠 후 동네 뒷산으로 둘을 불러냈다.

이들은 B양과 C양에게 술을 강제로 마시게 한 후 B양이 정신을 잃자 성폭행했다.

얼마 후에는 A씨 등 22명이 같은 방법으로 B양과 C양을 불러내 술을 억지로 먹인 후 성폭행했다.

피해자들은 당시 상처로 학업을 중단했고, 우울증 등으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하지만 가해자인 A씨 등은 대학이나 직장을 다니며 평범하게 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건은 가해자 중 3명이 다른 사건에 연루돼 구속수사를 받다가 담당 수사관이 인지해 수사가 시작됐다.

경찰은 "피해자들은 충격이 너무 큰 나머지 외부와 차단된 삶을 살고 있어 진술할 수 있을 때까지기다렸다"며 "상담센터를 연결해주며 설득하니 올해 3월 심리적으로 안정이 됐다고 해서 고소장을 받고 수사를 진행해왔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A씨 등이 처음에는 기억나지 않는다며 발뺌을 했으나 계속 추궁하니 결국 범행을 털어났다"며 "한명은 조사 중 도주했으나 오늘 새벽에 체포했다"고 전했다.

Close
전 세계 여성 시위 60장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