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프로듀스101' 정채연과 기희현이 6천만원 상당의 생리대를 기부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JUNG
그룹 아이오아이(I.O.I)로 활동 중 '다이아'에 합류한 정채연이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롯데카드아트센터에서 열린 두 번째 앨범 '해피 엔딩'(HAPPY END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합류 소감을 말하고 있다. | 연합뉴스
인쇄

걸그룹 다이아의 멤버 정채연과 기희현이 엠넷 '프로듀스101'을 통해 얻은 음원과 광고수익을 전액 기부한다.

소속사 엠비케이엔터테인먼트는 "정채연과 기희현이 저소득층 청소년을 위해 6천만 원 상당의 여성위생용품을 굿네이버스를 통해 기부한다"고 27일 밝혔다.

정채연은 '프로듀스101'을 통해 아이오아이(I.O.I) 멤버로 합류했으며, 아이오아이 '완전체' 활동 종료 후 기희현과 함께 다이아 멤버로 합류해 활동 중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저소득층 여성청소년들이 생활고 탓에 여성위생용품을 구매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사실이 보도되면서 기부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정채연과 기희현은 "우리가 잘해서 얻은 수익이라 생각하지 않는다. 여러분 덕분에 광고를 찍을 기회가 있었고 좋은 음악 성적까지 얻을 수 있었다"며 "여성청소년들의 안타까운 사연을 듣고 좋은 취지에서 기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정채연과 기희현은 오는 30일 굿네이버스 영등포 본사에서 물품 전달식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