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가습기 살균제 피해에 대한 국정조사가 실시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HUMIDIFIER
더불어민주당 가습기살균제 피해문제를 위한 특위 주최로 23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가습기살균제 등 생활화학용품 피해배상 및 구제에 관한 법률 공청회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 가족들이 패널들의 토론을 지켜보고 있다. | 연합뉴스
인쇄

여야는 27일 가습기 살균제 피해에 대한 국정조사를 실시키로 했다.

국정조사특위 구성과 계획서 작성 등 국정조사 실시를 위한 절차는 내달 6일 본회의를 열어 의결키로 했다.

새누리당 김도읍,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국민의당 김관영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회동을 열어 이같이 합의했다고 밝혔다.

김도읍 수석부대표는 회동 직후 브리핑에서 "그동안 국민께 많은 피해를 끼쳐 국민적 관심사가 지대한 가습기 살균제 피해에 대한 국정조사 특위를 구성키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여야는 또 제20대 국회에 ▲민생경제특위 ▲미래일자리특위 ▲정치발전특위 ▲지방재정분권특위 ▲규제개혁특위 ▲평창동계올림픽특위 ▲남북관계개선특위도 구성키로 했다.

다만 상임위 활동을 존중하기 위해 특위에 입법권은 부여치 않기로 의견을 모았다.

정치발전특위의 경우 개헌이 아닌 공천 제도 개선, 국회의원 특권 내려놓기 등 정치 선진화에 대한 내용을 다루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어 새누리당은 서울 지하철 구의역 스크린도어 사망 사고에 대한 국정조사도 요구했으나 야당이 지도부 협의를 거쳐 검토하겠다고 밝혀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고 김도읍 수석부대표가 전했다.

또 추가경정예산 편성 규모와 시기에 대한 논의도 있었으나 정부의 공식 발표 이후 협상을 재개키로 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