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누군가가 또 새끼 길고양이를 잔혹하게 죽였다(사진)

게시됨: 업데이트됨:
E
gettyimagesbank
인쇄

주의: 끔찍한 사진이 포함돼 있습니다

아파트 단지 내에서 길고양이 새끼들이 잔혹하게 죽임을 당해 방치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4일 경기 안양동안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54분께 한 시민이 안양시 동안구 평촌동의 한 아파트 단지 내 화단에 길고양이 새끼들의 사체가 버려져 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이 현장에 출동했지만 아파트 경비원이 미관상 이유로 고양이 사체를 주변에 묻은 뒤였다.

경찰은 죽은 길고양이 새끼들과 어미를 지난 두 달간 돌봤다는 이 아파트 캣맘 A씨에게서 건네받은 사체 사진을 토대로 길고양이 새끼 2마리가 죽임을 당한 것으로 추정했다.

e

지난 22일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평촌동의 한 아파트 단지 내에서 참혹한 모습으로 발견된 길고양이들의 사체.

A씨는 경찰에서 지난 22일 오후 1시께 처음 고양이 사체를 발견했다고 진술했다.

A씨는 "한 마리는 목이 잘렸고 배도 갈려서 내장이 튀어나와 있었고 나머지 한 마리는 목에 검은색 상처가 있었다"며 "죽은 2마리 외에 새끼 4마리가 더 있는데 이 새끼들의 모습도 그저께부터 보이지 않는다"고 걱정했다.

경찰은 이날 오전부터 땅에 묻힌 고양이 사체를 꺼내 학대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체가 얼마나, 어떻게 훼손됐는지 조사하고 있다"며 "누가 길고양이들을 죽이고 훼손했는지 등을 수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