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윤빛가람이 김민수에게 받았다는 '욕설 메시지'를 공개하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옌벤 푸더의 축구선수 윤빛가람이 배우 김민수로부터 욕설 메시지를 받았다고 밝혔다.

17일 윤빛가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이 글은 최근 '우리집 꿀단지'라는 드라마에 나온 연기자 김민수 라는 사람의 글입니다. 여러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the

메시지 내용은 아래와 같다.

"전화하라니까 끝까지 문자질하네. 조선족들이랑 공놀이 열심히해"

(...)

"어디 연변에서 놀던 XX가 깝죽거리고 있어."

(...)

"전화해 문자질하지말고 기집년아"

논란이 커지자 윤빛가람은 이 글을 삭제한 뒤 아래와 같은 글을 남겼다.

"어느 선수든 누구하나 자기 팀 자기 팬들 욕하는데 기분좋은사람 없습니다. (...) 전 제 팬들 욕하는게 싫었을뿐 저라고 기분 좋을리가 있나요. (...) 오해 있으셨다면 죄송하고 그리고 많은분들 응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한국 중국 팬 여러분 감사합니다."

현재 김민수의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은 모두 삭제된 상태이다. 티브이데일리에 따르면 김민수의 소속사 알스컴퍼니 측은 "상황을 확인하는 중이며, 확인 후 입장을 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