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신봉선, '음악대장' 하현우의 한마디에 눈물 흘리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신봉선이 '음악대장' 하현우의 한마디에 눈물을 흘렸다.

5일 방영된 MBC '복면가왕'에서 20주간 가왕 자리를 지킨 '음악대장'의 정체가 공개됐다. 국카스텐의 보컬 하현우는 가왕으로서의 20주 여정에 대해 "오래 하면 적응될 줄 알았는데, 무대 위에서의 긴장감, 불안감, 공포감, 두려움은 늘 똑같았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 어려운 상황에도 에게 힘이 되어준 것은 앞에서 그를 응원해준 관객들이었다는데, 하현우는 그중에서도 신봉선을 특별히 언급했다.

하현우는 "신봉선 씨가 굉장히 매력적이었다"며 노래 부를 때 신봉선 씨를 보면서 불렀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앞에서 음악을 감상하는 모습이 영락없이 너무 아름다운 여성분이더라"라고 덧붙였고, 이를 들은 신봉선은 감동의 눈물을 쏟았다.

이날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하면 된다 백수탈출'이 '음악대장' 하현우의 10연승을 막고 가왕 자리에 올랐다.

*관련기사
- ‘복면가왕' 음악대장은 역시 하현우, 새 가왕은 백수탈출

the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들어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