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자동차 안전띠도 바르게 매야 생명을 지켜준다(사용법)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안전띠는 매기만 하면 무조건 생명을 지켜줄까? 5월 31일 ‘연합뉴스’는 한국도로공사 부산경남본부의 ‘안전띠’ 관련 캠페인을 소개하며 “안전띠도 잘못 매면 무용지물이 되고 오히려 인명피해를 가중시킬 우려가 있어 올바르게 착용해야 한다”고 보도했다.

the

한국도로공사 부산경남본부가 전한 올바른 안전띠 착용법은 다음과 같다.

1. 어깨끈이 머리에 닿지 않도록 조심한다.

2. 등받이를 바로 세운다

3. 허리 벨트는 복부에 매지 말고 반드시 골반에 밀착시킨다.

4. 벨트가 꼬이지 않도록 조심한다.

5. 일인용 벨트는 두 사람이 하지 않는다.

지난 2009년 ‘매일경제’의 보도에 따르면, 이 밖에도 안전띠에 대해 알아야 할 건 더 있다.

- 안전띠는 영구적인 부품이 아니다.
: 안전띠도 소모품이다. 특히 운전석 안전띠는 4, 5년 정도면 교체해야 한다.

- 사고가 난 뒤에는 안전띠도 교체해야 한다.
: 충격을 한번 흡수했던 안전띠는 기능의 상당 부분을 상실한다.

*관련기사
- 뒷좌석 안전벨트를 꼭 매야 하는 3가지 이유

seat belt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