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전지현·이민호, '푸른 바다의 전설' 출연 확정..11월 방송 [공식입장]

게시됨: 업데이트됨:
2
osen
인쇄

배우 전지현과 이민호가 박지은 작가의 '푸른 바다의 전설'(가제)에 출연을 확정했다.

올해 11월 SBS 드라마 스페셜로 방영 예정인 '푸른 바다의 전설'을 통해 첫 만남을 갖게 된 전지현과 이민호는 연기력, 비주얼, 인기 삼박자를 모두 갖춘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한류 최고 스타로 꼽히고 있어 그들의 만남만으로 기대를 모으기에 충분하다.

'푸른 바다의 전설'은 우리나라 최초의 야담집인 어우야담에 나오는 인어이야기를 모티브로 한 판타지로맨스 드라마다. 조선시대 설화집, 어우야담에는 실존인물인 협곡 현령 김담령이 어부가 잡은 인어들을 바다로 다시 돌려보내주었다는 이야기가 기록되어 있다.

제작사 문화창고 관계자는 “박지은 작가가 작품 구상 초기 단계부터 전지현·이민호 커플을 최고의 조합으로 생각, 두 사람을 염두에 두고 이들에게 맞춤형 캐릭터를 설정했고, 두 배우 역시 작가와 감독을 믿고 바로 출연을 결정했다며 이들이 보여줄 상상 이상의 케미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푸른 바다의 전설'은 '질투의 화신' 후속으로 오는 11월 중 방송된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