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이보다 더 인종차별적인 광고는 있을 수 없다(동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세탁기는 더러운 옷을 깨끗하게 만드는 기계다. 그러니 세탁기 세제로 더러운 사람을 깨끗하게 만든다는 광고 정도야 만들 수도 있다.

그런데 유튜브 사용자 DagYo가 올린 중국의 세제 광고는 좀 심각하다. 이건 그냥, 인종차별 그 자체다.

중국 여인이 흑인 남자를 거칠게 세탁기 속에 밀어넣는다.

via GIPHY

세탁기에 가둬 놓고 세제로 남자를 씻는다.

via GIPHY

그러자 흑인 대신 흰색 티를 입은 동양인 남자가 세탁기에서 나오고, 여자는 기뻐한다.

via GIPHY

중국 TV와 극장에서 방영된 이 혼이 나갈 정도로 인종주의적인 광고에는 또 다른 문제도 있다.

심지어 창의적이지 못하다.

Shanghaiist에 의하면 이 중국 광고는 9년 전 나온 이탈리아 광고 동영상을 거의 그대로 훔친 것이다. 그런데 이 이탈리아 광고는 백인 남자를 세탁기에 집어넣자 섹시한 흑인 남자가 나오는 컨셉이다.

인종주의를 역으로 이용한 이탈리아 광고를 그대로 베끼면서 오히려 부끄러움 없이 인종차별적인 이 중국 광고는, 역사상 최악의 광고 중 하나로 꼽아도 손색이 없을 것이다.

Close
미셸 오바마 패션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h/t vox]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