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공유·김고은, 김은숙 로코 뮤즈 ‘환상의 라인업'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2

배우 공유와 김고은이 김은숙 작가의 신작인 ‘도깨비’의 남녀 주인공으로 호흡을 맞춘다. ‘도깨비’는 로맨틱 코미디의 대가 김은숙 작가의 신작이자 두 남녀 배우의 조합만으로도 기대를 모으는 드라마가 되고 있다.

두 사람은 tvN이 오는 11월 방송할 ‘도깨비’에서 남녀 주인공을 맡았다. OSEN 단독 보도로 알려진 두 사람의 만남은 큰 기대를 받고 있다. ‘도깨비’는 ‘태양의 후예’ 대박을 이끈 김은숙 작가의 신작. 김은숙 작가는 ‘파리의 연인’, ‘온에어’, ‘시크릿가든’ 등을 집필하며 설레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를 만들어왔다. 남녀 주인공의 매력을 극대화하는 김은숙 작가는 올해 최고의 인기 드라마가 될 가능성이 높은 ‘태양의 후예’를 통해 아시아 전역을 뒤흔들었다.

김은숙 작가가 선택한 다음 배우는 공유와 김고은. ‘커피 프린스’를 통해 톱스타가 된 공유는 그동안 다양한 캐릭터 변신을 꾀했고 빼어난 연기력의 소유자다. 로맨스 드라마뿐만 아니라 어떤 장르의 드라마와 영화에서도 발군이 빛을 보이던 그가 다시 로맨틱 코미디, 심지어 김은숙 작가라는 멋들어진 캐릭터를 만들어내는 작가와 호흡을 맞춘다는 것만으로도 기대를 받고 있다.

더욱이 ‘치즈인더트랩’을 통해 로맨스 연기 역시 된다는 것을 보여준 김고은이 여자 주인공으로 낙점되면서 공유와 김고은의 설레는 조합 역시 팬들을 기대하게 하고 있다.

이 드라마는 독특한 소재다. 불멸의 삶을 끝내기 위해 인간 신부가 필요한 '지키려는 자' 도깨비와 기억상실증에 걸린 '데려가는 자' 저승사자의 기묘한 동거를 다룬다. 전래 동화를 바탕으로 김은숙 작가의 통통 튀는 이야기와 캐릭터가 재밌는 드라마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