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오바마가 베트남 '힙합의 여왕'을 위해 비트박스를 해줬다(동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오바마 대통령이 25일(현지시각) 베트남에서의 마지막 일정'힙합의 여왕'을 위해 비트박스를 해주는 희귀한 광경이 포착됐다.

호찌민에서 열린 타운홀 미팅에 참석한 26세 항 람 뜨랑 안은 자신을 래퍼 '수보이'로 소개했는데, 오바마는 그녀에게 제일 잘하는 랩을 해달라고 부탁했다.

오바마는 "어디 한번 봅시다. 비트박스 필요해요?"라고 말했다.

수보이가 '베트남어로 할까요? 영어로 할까요?"라며 묻자 오바마는 "당연히 베트남어죠. 근데 무슨 말을 하는진 못 알아들을 거예요."라고 답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수보이의 랩 퍼포먼스를 도와주기 위해 비트박스를 했는데, 이 엄청난 공연은 위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보이는 아시아인 여성 래퍼로서 겪는 어려움과 많은 재산이 행복함을 뜻하지는 않는다는 것을 랩을 통해 설명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오바마는 같은 날 "저는 예술을 억제하는 것이 사람들의 꿈과 열망을 막는 것과 같다고 생각합니다"라며 국제 정치에서 예술의 중요성에 관해 설명한 바 있다.

 

허핑턴포스트US의 'Watch Obama Beatbox For Vietnam’s Queen Of Hip Hop'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