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미녀와 야수' 속 엠마 왓슨의 모습이 최초 공개됐다(동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미녀와 야수' 실사판의 티저가 최초 공개됐다.

엠마 왓슨은 2015년 1월 '미녀와 야수'에서 '벨'을 연기하게 될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는데, 그녀는 "제 성장기에 아주 큰 영향을 끼친 작품이에요"라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23일(현지시각) 공개된 이 첫 티저에는 야수가 사는 성의 내부를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촛대 '루미에'와 시계 '콕스워즈'의 암흑 속 대화까지 엿들을 수 있다. 엠마 왓슨이 연기하는 '벨'은 1초 가량 공개됐다.

'미녀와 야수'의 실사판 영화는 2017년 3월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 엠마 왓슨이 '미녀와 야수'의 '벨'을 연기한다

beauty and the beast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들어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