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데오드란트 없이 겨드랑이를 상쾌하게 유지하는 방법 (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허핑턴포스트는 과거 캐나다 출신 뷰티블로거 파라 듀카이의 독특한 뷰티 팁에 대해 소개한 바 있다(하단 관련기사 참조). 캐나다 출신의 이 뷰티블로거는 구강청결제와 물을 섞어 머리에 뿌리면 비듬을 없앨 수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이번에는 듀카이가 상쾌한 겨드랑이를 위한 뷰티 팁을 공개했다. 데오드란트를 사용하지 않는 자연주의적인 방법이다. 답은 라임이다!

아래는 듀카이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한 영상이다.

Farah D(@farahdhukai)님이 게시한 동영상님,

그는 영상과 함께 "덧바를 필요 없이 항상 건조한 상태를 유지하는 동시에, 냄새까지 없애주는 데오드란트를 찾는 건 정말 어렵죠"라며 "이 직접 만드는 데오드란트는 뽀송뽀송한 상태를 유지해줄 뿐만 아니라 향기까지 상큼해요"라고 전했다.

이어 "라임을 작은 조각으로 자른 뒤 냉장고에 보관하거나, 면에 묻힐 수 있게 즙을 짜도 좋아요. 그리고 나서 샤워를 한 겨드랑이에 직접 발라주세요"라고 방법을 전했다.

주의사항도 있다. 그는 "제모를 한 직후에 하지 마세요. 굉장히 따가울 수 있어요"라고 덧붙였다.

과연 효과가 있는 것일까? 한 유저는 "좋은 방법이긴 한데, 산이 많이 들어 있는 라임은 피부에 안 좋을 수 있어요"라고 말했고, 또 다른 유저는 "진짜 맞는 말이에요. 저희 엄마는 제가 어렸을 때 늘 저렇게 하셨어요"라고 말했다.

한편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라임은 피부 위의 세균들을 없앨 수 있고, 설사와 메스꺼움에 도움을 준다. 또 라임 오일은 방향제로도 활용된다.

* 관련기사

- 구강청결제로 비듬을 없앨 수 있다(영상)
the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