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강남역 10번출구 '추모쪽지'가 보존을 위해 철거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GANGNAM
연합뉴스
인쇄

강남역 10번 출구를 빼곡히 채웠던 강남역 인근 주점 화장실 살인사건 피해자 추모 쪽지가 보존을 위해 자발적으로 철거됐다.

23일 페이스북 페이지 '강남역10번출구' 운영자와 경찰에 따르면 추모 행동을 벌여온 여성들은 강남역 10번출구 주변을 뒤덮고 있는 포스트잇(접착식 메모지)들을 자발적으로 모두 철거했다.

여성 관련 인터넷 커뮤니티 등을 통해 모인 이들은 이날 자정부터 추모 쪽지를 일일이 떼어 스티로폼 판넬에 옮겨붙였다. 철거 작업은 이날 오전 6시께 대부분 마무리됐다.

이날 철거는 내일 비가 예보돼 추모쪽지가 훼손될 것을 우려해 인터넷에서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졌다.

gangnam

이들은 일단 이날 추모 쪽지들을 서초구청으로 옮겨 보관한 뒤 서울시 측과 논의해 추모공간이 마련되면 그쪽으로 쪽지를 옮겨 보존할 예정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19일 강남역 10번 출구를 방문해 살인 피해자를 추모하고 보존 조치를 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서울시는 강남역 10번출구 추모 쪽지들을 보존하기로 결정했으며, 현재 서울시 여성가족재단에 보존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라고 전해졌다.

추모 쪽지는 서울 뿐 아니라 대전, 대구, 부산, 전주 등 전국에 나붙었는데 이곳에 붙은 쪽지도 함께 서울시로 옮겨 함께 보존하는 방안이 고려되고 있다.

Close
'강남역 살인사건' 피해자를 추모하는 사람들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