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송중기 출연 '콰이러다번잉' 중국 최고 시청률 기록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배우 송중기(31)가 출연한 중국 후난위성TV의 예능 프로그램 '콰이러다번잉'(快樂大本營·쾌락대본영)의 21일 방송분이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송중기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는 22일 '콰이러다번잉'이 중국 전국 시청률 2.61%, 시청점유율 8.03%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21일 중국 전국에서 방송된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이다.

the

블러썸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콰이러다번잉'의 시청률은 한국 연예인이 출연한 방송 중에서도 가장 높은 기록을 보였다"며 송중기의 인기를 실감했다고 전했다.

송중기는 이날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2016 아시아 투어 팬미팅' 네 번째 행사를 열었다.

6천500여명의 팬이 모인 자리에서 송중기는 간단한 중국어를 구사하는 것은 물론 우한의 사투리까지 구사해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그는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코너에서 "연기자가 되지 않았다면 이광수의 매니저가 됐을 것 같다"고 재치있게 답하는가 하면 "기부는 앞으로도 꾸준히 해야 하는 일"이라는 생각을 밝혀 박수를 받았다.

송중기는 앞서 지난달 서울에서 녹화한 저장위성TV '달려라 형제4'(중국판 '런닝맨)와 이달 녹화한 '콰이러다번잉'의 출연료 전액을 기부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