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오늘 낮 서울 32도, '찜통더위' 시작되나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the

목요일인 19일 전국은 대체로 맑을 전망이다.

서울 낮 기온이 32도로 올해 들어 최고치를 보이는 등 대부분 지역이 전날만큼 덥다.

기상청은 당분간 일부 내륙에는 낮 기온이 30도 내외로 올라 덥다고 밝혔다.

밤사이에는 복사냉각으로 기온이 내려가서 낮과 밤의 온도 차가 매우 크기 때문에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6.7도, 인천 16.6도, 수원 14.1도, 춘천 11.9도, 강릉 19.7도, 청주 15.8도, 대전 14.8도, 전주 15.8도, 광주 16.8도, 제주 17.3도, 대구 12.4도, 부산 15.3도, 울산 12.4도, 창원 14.2도 등이다.

이날 서울시 전역에는 오존 농도가 '나쁨' 등급으로 예보돼 야외활동 시 대비해야 한다.

서해안에는 아침까지 안개가 끼고 낮 동안에도 옅은 안개가 남아있는 곳이 있으므로 교통안전과 건강관리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일부 강원 동해안과 경북 내륙에는 건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대기가 매우 건조하고, 그 밖의 지역도 점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신경을 쓸 필요가 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2.0m로 예측됐다.

이날은 서해상과 남해상, 20∼21일에는 전 해상에 안개가 낄 전망이니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은 주의가 필요하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