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결혼설에 대해 임수정이 직접 말했다 "그날은 영화촬영 스케쥴이 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THE
OSEN
인쇄

5월 18일, ‘스포츠조선’은 배우 임수정이 오는 28일에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결혼식 날짜는 오는 5월 28일 토요일이며 신랑은 지난해 결혼을 약속한 “훈훈한 외모의” 동갑내기 치과의사다. 하지만 임수정은 언론 인터뷰를 통해 직접 “그날은 영화촬영이 있다”고 밝혔다.

같은 날 임수정은 ‘스타뉴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28일과 29일쯤 김종관 감독님의 ‘지나가는 마음들 : 더 테이블’ 촬영을 한다”고 말했다.

“소속사에서 해당 매체에 연락을 했더니, 청첩장 받은 사람에게 이야기를 전해들었다고 하더라. 결혼을 하게 되면 주위 분들에게 알리고 축복을 받으면서 하고 싶다. 그럴 일이 있으면 꼭 소식을 알릴 생각이다.”

또한 OSEN은 임수정의 소속사 YNK 엔터테인먼트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다음과 같이 보도했다.

“배우 본인과 통화했는데 현재 만나는 사람도 없다고 한다.”

일단 이번 결혼설은 해프닝으로 일단락될 듯 보인다. 그녀의 말과 달리, 만나는 사람도 있고 결혼할 계획이 있을 수도 있지만, 적어도 임수정은 5월 28일에는 결혼하지 않는다.

*관련기사
- 자신의 민낯에 대한 악플에 임수정은 직접 글을 썼다


the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