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곡성', 개봉 4일째 200만 돌파..5월 역대 韓영화 최단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나홍진 감독의 세 번째 작품 '곡성'이 15일 오후 2시, 공식 개봉 4일, 전야 개봉 5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배급사에 따르면 '곡성'이 15일 오후 2시, 공식 개봉 4일, 전야 개봉 5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에 나홍진 감독과 곽도원, 황정민, 천우희,김환희, 장소연, 김도윤, 최귀화는 무대인사 도중 관객들과 인증 사진을 촬영하며 200만 관객 돌파의 기쁨을 함께 나누었다.

이는 개봉 10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5월 개봉 한국영화 중 빠른 흥행 속도를 기록했던 봉준호 감독의 '마더'(최종 3,013,523명)보다 5일 빠른 것으로 5월 개봉 역대 한국영화 최단 기간 200만 돌파의 기록을 경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the

또한 천만 관객을 돌파한 '국제시장'(최종 14,257,115명), '광해, 왕이 된 남자'(최종 12,319,542)가 개봉 8일째, '7번방의 선물'(최종 12,811,206명), '변호인'(최종 11,374,610)이 개봉 6일째, 최근 개봉한 '내부자들'(최종 7,069,848명)이 개봉 7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했던 것보다 빠른 속도를 보이고 있어 '곡성'의 폭발적 흥행 위력을 실감케한다.

여기에 나홍진 감독의 전작인 '추격자'(최종 5,071,619명)의 개봉 14일째 200만 돌파보다 빠른 흥행세를 보이고 있는 것은 물론 황해'의 최종 관객수인 2,167,426명을 뛰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곡성'은 11일 전야 개봉만으로 17만 관객을 동원, 오후 5시 이후 전야 개봉 역대 최고 스코어를 경신하고 5월 12일 공식 개봉해 30만 관객을 동원하며 5월 개봉 한국영화 중 역대 1위의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한 데 이어, 전야 개봉 포함 4일째 100만 돌파, 5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연일 5월 극장가 흥행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