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황치열, 진정한 대륙남..첫 팬미팅에 3천명 '열광+흥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황치열은 역시 대륙남이었다. 중국에서 열린 첫 단독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하며 현지 팬들을 열광하게 했다.

황치열은 14일 오후 7시 30분(현지 시각) 중국 남경 태양궁 극장에서 '2016 황치열 팬미팅 남경'을 개최하며 3000여 명의 중국 팬들과 만남을 가졌다. 이번 팬미팅은 중국에서 열린 첫 단독 팬미팅. 최근 종영한 후난위성TV '나는 가수다4'를 통해 단숨에 대륙의 남자로 자리매김한 황치열을 만나기 위해 예매 전쟁도 치열했다.

더욱이 이날 팬미팅에는 중국 각지의 팬들과 아시아 지역의 팬들이 현장을 찾아 그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황치열은 '나는 가수다'에서 불렀던 '그 사람', '고해', '뱅뱅뱅'으로 다채로운 볼거리를 완성했다. 또한, 황치열은 팬들과 함께 소통하기 위해 다양한 게임을 진행했다. 짓궂은 질문에도 솔직하게 답변하며 150분 동안 빈틈없는 이벤트를 펼쳤다. 객석으로 내려가 사진 촬영은 물론 팬들과 일일이 악수하며 가까이서 소통하고 인사를 나눴다. 팬미팅의 엔딩곡으로 팬들을 위해 최근 발표한 신곡 '너 없이 못 살아'를 부를 때엔 3000여 명의 팬들이 하나 되어 '떼창'으로 화답, 훈훈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중국 팬미팅을 마친 황치열은 "나를 만나기 위해 찾아주신 많은 팬분들에게 너무 감사한 마음뿐이다. 남경에서 즐거웠던 시간 소중한 추억으로 잘 간직하겠다. 가슴 벅찬 감동을 느꼈다. 고맙고 사랑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황치열은 6월 4일 중국 산서성 태원에서 두 번째 팬미팅을 앞두고 있다.

444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