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이 남자는 트럼프를 위해 1000억 넘는 선거자금을 내겠다고 밝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SHELDON ADELSON
Las Vegas gaming tycoon Sheldon Adelson attends the second Annual Champions of Jewish Values International Awards Gala in New York, May 18, 2014. REUTERS/Mike Segar (UNITED STATES - Tags: BUSINESS SOCIETY) | Mike Segar / Reuters
인쇄

세계 3대 카지노 재벌이자 미 카지노 대부인 셸던 아델슨이 도널드 트럼프를 위해 1억 달러(1천171억 원)의 선거자금을 내기로 했다.

14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를 비롯한 미 언론에 따르면 아델슨은 지난 5일 뉴욕 맨해튼에서 트럼프와 만찬한 자리에서 지지 선언과 동시에 1억 달러 후원을 약속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델슨은 액수에 제한이 없는 '슈퍼팩'(정치활동위원회)을 통해 후원금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기업과 월가의 후원금에 의존하지 않겠다고 선언한 트럼프는 지금까지의 경선 레이스에서 자기 돈을 썼다. 5천만 달러(585억원) 가량은 금융기관에서 대출받았다고 한다.

하지만 대선 본선은 천문학적인 규모의 자금이 소요된다. 트럼프는 10억 달러(1조1천715억 원)는 필요할 것이라고 밝히면서 자금을 확보하기 위해 공화당 전국위원회 조직의 도움을 받기로 한 바 있다.

아델슨은 2012년 대선에서는 총 34개 선거 캠프와 단체에 9천800만 달러(1천148억 원)의 후원금을 낸 바 있다.

유대인인 아델슨은 '공화당 유대인연합 대통령 포럼'을 지원하는 등 당내 유대인 그룹에 절대적인 영향력을 갖고 있다.

Close
트럼프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