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새끼 길고양이를 두개골 산산조각 내 죽인 범인은 누구일까?(사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부산의 한 아파트에서 새끼 길고양이 3마리가 잔혹하게 살해된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e

14일 부산동물학대방지연합에 따르면 13일 오전 해운대구의 한 아파트 내 길바닥에서 새끼 길고양이 3마리가 입에서 피를 흘린 채 끔찍한 상태로 죽어있었다.

이들은 해당 아파트 화단에서 살던 고양이들로 주검으로 발견된 3마리 외에도 새끼 고양이 1마리와 어미 고양이가 있었지만, 자취를 감췄다.


부산동물학대방지연합은 숨진 고양이를 부검한 결과 3마리 모두 두개골이 산산조각이 나 있었고 한 고양이는 폐까지 모두 파열된 상태였다고 말했다.

한 동물학대방지연합의 관계자는 "누군가 발로 짓밟히거나 패대기쳐 살해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제보자에 대한 현상금을 걸고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e

이 아파트에서는 몇 달 전부터 길고양이에게 밥을 주는 문제로 주민들 간 마찰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부산동물학대 방지연합은 지난 3월 이 아파트 주변에서 길고양이 보호를 촉구하는 캠페인을 벌인바있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고양이가 발견된 곳 주변에 폐쇄회로TV가 없어 인근에 주차된 차량 블랙박스를 토대로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