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니모를 찾아서'가 야생 횐동가리를 위협하고 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FINDING NEMO
disney
인쇄

작고 용감한 흰동가리(clownfish) 니모가 다이버에게 잡혀서 산호초 밖으로 끌려가고, 니모의 아버지가 제정신이 아니게 되어버리는 장면은 참 가슴 아프다.

그러나 히트작 ‘니모를 찾아서’는 바로 그런 행동을 부추긴 꼴이 되었다. 애완용 휜동가리 수요가 늘어, 전세계의 부도덕한 채집자들이 야생 흰동가리를 잡아 팔고 있다.

속편 ‘도리를 찾아서’가 개봉을 앞둔 가운데, 오스트레일리아 과학자들은 야생동물 거래를 하지 않고도 흰동가리 수요를 맞출 수 있도록 포획 번식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니모 잡기

clown fish

2003년에 ‘니모를 찾아서’가 개봉된 뒤, 관상어 판매자들은 흰동가리가 갑자기 베스트셀러가 되는 것을 알아차렸다.

“흰동가리 판매가 급증했다.” 퀸스 대학교 생물학 박사 과정 학생 카르멘 다 실바가 허핑턴 포스트 오스트레일리아에 말했다.

“니모에 푹 빠진 사람들이 자기 집 어항에도 한 마리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던 것 같다.”

“바다 물고기를 어항에 넣고 기르는 건 잘못이 아니지만, 판매되는 흰동가리의 90%는 야생에서 잡은 거라는 걸 모르는 사람들이 많은 것 같다.”

수요가 늘자 그렇지 않아도 위협받던 흰동가리는 궁지에 몰렸고, 플린더스 대학교 과학부 부학장 캐런 버크 다 실바는 엄청난 피해가 있었다고 말한다.

“흰동가리를 잡는 지역에서 멸종 상태가 목격되고 있다.” 버크 다 실바가 허프포스트 오스트레일리아에 말했다.

“태국, 인도네시아, 필리핀에서는 청산가리를 사용해 흰동가리를 잡는다.”

“청산가리를 묽게 타서 고기를 잡고 싶은 산호초 지역에 뿌리면 마취제처럼 기능한다.”

오스트레일리아에서는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에서 흰동가리를 잡는 것이 합법인데, 버크 다 실바는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는 멸종 지역은 아니지만, 야생 물고기 거래와 기후 변화로 인해 개체수는 확실히 줄었다고 말한다.

“흰동가리는 산호 탈색과 해수 온도 상승의 영향을 받는다. 말미잘 역시 산호와 비슷하게 탈색되기 때문이다.”

“퀸즐랜드 대학교의 새 연구에 의하면 해양 산성화 역시 흰동가리 치어에 영향을 준다고 한다.”

“흰동가리 치어가 조금 성장하면 말미잘 속에 자리를 잡아야 하는데, 해양 산성화 때문에 말미잘 냄새를 맡을 수 없게 된다.”

니모 구하기

clown fish

이 연구자들이 자신만의 니모를 갖고 싶어하는 사람들을 말릴 수는 없지만, 흰동가리를 생산하는 지속 가능한 방법을 찾는 것은 가능하다.

다 실바는 흰동가리 포획 번식을 해서 야생 동물들에게 가해지는 부담을 줄이고 ‘장식용’ 해양 생물들에 대한 교육을 제공하는 니모 구하기 재단이 만들어졌다고 한다.

“놀라운 것은 흰동가리는 잡아서 번식시키기가 아주 쉽다는 점이다.” 다 실바의 말이다.

이 재단은 전세계 수족관과 개인 고객들에게 흰동가리를 보내줄 수 있으며, 한 쌍의 흰동가리는 3주마다 교미할 수 있고 알을 수천 개 낳으므로, 개인적으로도 번식을 시킬 수 있다는 증거가 되길 바란다고 다 실바는 말했다.

니모를 위한 백만 번의 키스

흰동가리 개체수에 대한 이야기를 퍼뜨리기 위해, 이 재단에서는 #FishKiss4Nemo 해시태그를 만들었다. 사람들에게 야생 동물 채집에 반대하는 사람은 물고기처럼 키스하는 얼굴 사진을 찍어 소셜 미디어에 올려달라는 운동이다.

Saving Nemo(@savingnemo_)님이 게시한 사진님,

다 실바는 이 재단에서 꼭 참여하길 바랐던 사람이 있었다고 한다. 코미디언 엘렌 드제너러스다.

“그녀의 인지도는 대단하다. 그녀가 이 메시지를 공유한다는 건 정말 큰 의미가 있을 것이다.”

도리는?

blue tang

finding nemo

드제너러스가 목소리 연기를 맡은 사랑스러운 캐릭터 도리는 니모 속편의 주인공이라, 도리의 원래 종인 블루 탱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블루 탱은 매혹적인 종이며, 수족관에 키우면 정말 멋진 큰 물고기이지만, 그들은 알을 바닷속에 낳는다.” 버크 다 실바의 말이다.

“흰동가리는 알을 바다 바다에 붙여놓지만 블루 탱 알은 더 복잡하다.”

“일단 블루 탱이 알을 낳게 해야 하고, 언제 물 속에 알을 낳았는지 알아야 하고, 수정된 그 알들을 모아서 적당한 조건에서 키워야 한다. 아주 어렵다.”

버크 다 실바는 사람들에게 바다 물고기가 어디서 오는지를 교육하는 게 어렵다고 말한다.

그녀의 팀은 현재 태국과 계약을 맺고 흰동가리가 멸종된 지역에 다시 개체들을 풀기로 했다. 흰동가리의 집인 말미잘과 관련된 시민 과학 프로젝트로 내셔널 사이언스 위크 보조금도 받았다.

또한 그녀는 사람들에게 애완용으로는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번식된 흰동가리를 사라고 권했다.

“흰동가리를 키우는 건 정말 즐겁다. 우리는 흰동가리를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의 판다로 만들고 싶다. 보존의 심볼로 만드는 것이다. 누구나 니모를 알고 사랑한다. 그 사랑으로 인해 사람들이 산호초 보존에 관심을 가질지도 모른다.”

finding nemo

허핑턴포스트AU의 The 'Finding Nemo Effect' Is Plundering Wild Clown Fish Stocks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