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초중고 학생부에 부모 지위 암시하는 내용 못 적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초·중·고등학교 학교생활기록부(학생부)에 학생 부모의 사회·경제적 지위를 암시하는 내용을 적지 못하도록 명문화됐다.

교육부는 최근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16년 학생부 기재요령' 지침을 전국 교육청에 배포했다고 11일 밝혔다.

the

학생부에는 이미 각종 공인어학시험 성적과 교외 경시대회 수상실적, 모의고사 등의 성적 등을 기재하지 못하도록 돼있다. 그러나 학생 부모의 사회·경제적 지위에 관한 규정은 따로 없었다.

교육부는 일부 고교에서 시행 중인 '자기주도학습전형'을 위해 제출하는 서류 중 자기소개서와 교사 추천서에는 이미 부모의 사회·경제적 지위를 암시하는 내용을 담을 수 없도록 했지만 나머지 학생부에는 이런 규정이 없다는 점을 보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실제 확인된 사례는 없지만 학교 현장에서 학생부에 이런 규정이 없다는 점을 편법으로 이용한다는 이야기가 있었다"라면서 "현장의 의견을 반영해 학생부에도 부모의 사회·경제적 지위 관련 내용을 적을 수 없도록 명문화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ew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