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남은 와인은 이렇게 스마트하게 재활용하면 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와인은 마시는 것이다? 물론. 그러나 다른 용도를 떠올릴 수밖에 없는 경우가 있다. 즉, 한 병을 다 못 끝냈을 때(자주 있는 일이 아니라는 것, 인정한다).

물론 하루 이틀 사이에 다시 마실 거라면 고민거리가 안 되지만, 와인이 남았다는 사실을 잊어버리고 넘어갈 때가 적지 않게 있다.

그럼 이렇게 버려질 음료를 영광의 자리로 복귀시킬 방법은 없나? 있다. 다음처럼 재활용하면 된다.

1. 채소/과일 세제

vegetables

sheknows.com에 의하면 채소를 물로만 행구는 것 보다는 남은 와인으로 세척하는 게 좋다. 대장균이나 살모넬라균 방지에 더 효과가 높은 덕이다. 살균제 역할이 가능한 와인을 분무기에 넣어서 이용하자.

2. 샐러드에 첨가

salad dressing

'아카데미 키친과 바'의 오너/셰프 윌 매닝은 "와인을 오래 놔두면 식초로 변한다. 그래도 요리에는 훌륭한 첨가물이 될 수 있다."라고 허프포스트AU에 설명했다.

특히 와인은 프랑스 요리에 많이 사용되는데, 다른 재료와 더불어 샐러드 드레싱으로도 한몫 할 수 있다. 여기를 누르면 남은 와인으로 가능한 다양한 요리를 볼 수 있다.

이 외에도 남은 와인을 활용하는 방법은 많다. 아래 슬라이드를 참고해보자.

Close
남은 와인 재활용법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h/t 허프포스트AU]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