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美 언론 "이대호, 커리어 첫 멀티홈런 게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미국 현지 언론도 이대호(34, 시애틀 매리너스)의 멀티홈런을 일제히 보도하고 있다.

이대호는 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O.co 콜리세움에서 열린 2016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의 경기에 팀의 8번타자(1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그리고 홈런 2개 포함 4타수 2안타 3타점으로 맹활약해 팀의 9-8 승리를 이끌었다.

결승홈런 포함 2개의 홈런을 날린 이대호는 시즌 4홈런 6타점째를 기록했다. 시즌 타율도 2할8푼1리로 올라갔다. 메이저리그 진출 후 멀티히트는 2번째이며, 한 경기 2홈런은 2016 시즌 한국인 메이저리거 최초다.

the

이에 ESPN을 비롯한 미국 현지 매체들은 AP통신 보도를 인용하며 “이대호가 솔로홈런 후 7회에 앞서가는 투런홈런을 쳐 (메이저리그) 커리어 첫 멀티홈런 게임을 했다”고 알렸다. 시애틀은 이대호의 홈런 2개에 힘입어 시즌 첫 시리즈 스윕에 성공했다.

한편 홈런 2개를 몰아친 이대호는 고의사구로 출루하기도 했다. 9회초 시애틀이 무사 2, 3루 기회를 잡고 이대호가 나오자 라이언 매드슨은 볼카운트 3B에서 승부하지 않고 그를 1루에 보냈다. 이 역시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처음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