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안산 불도방조제서 마대자루에 담긴 남성 하반신 발견

게시됨: 업데이트됨:
42
연합뉴스
인쇄

경기 안산 대부도의 한 방조제 인근 배수로에서 성인 남성의 하반신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일 오후 3시 50분께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도 내 불도방조제 입구 근처 한 배수로에서 신원 미상의 남성 하반신 시신이 마대자루 속에 든 것을 관광객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시신은 옷을 입지 않은 상태로 이불에 싸여 마대자루에 담겨 있었다.

발견된 시신은 배꼽 허리 아래 부위로, 예리한 흉기에 의해 잘린 것으로 추정된다.

하반신에는 별다른 훼손 흔적은 나타나지 않았으며, 유기된 지 얼마 되지 않은 듯 부패는 경미하게 진행 중이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시신이 발견된 곳은 불도방조제 삼거리에서 경기도청소년수련원 방면 50여m 지점의 한 배수로로, 속옷 등 의류나 나머지 시신 부위는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

이곳 주변에는 CC(폐쇄회로)TV가 많지 않아 경찰은 인근 지역 CCTV 영상을 확보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경찰은 시신에서 DNA를 채취해 실종자를 중심으로 신원을 확인에 나서는 한편 주변을 수색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발견된 하반신에는 문신이나 흉터 등의 별다른 특징이 없어 시신의 신원을 확인하기가 어려울 것 같다"며 "실종자에 대한 제보를 받기 위해 전단을 작성, 배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