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유아인이 김윤아 신곡 '키리에' 듣고 던진 질문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김윤아가 자신의 신곡 '키리에'에 대한 유아인의 반응을 전했다.

29일 방송된 KBS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나온 김윤아는 6년 만에 발표한 솔로곡을 소개했다. 김윤아는 "제목이 '키리에'다. '키리에'는 미사에서 통상적으로 쓰는 기도문으로 뜻은 '주여 나를 불쌍하게 여기소서'라는 뜻이다"고 말했다.

이에 유희열은 주변 반응을 물었고, 김윤아는 "유아인씨가 예전부터 제 팬이라고 좋게 봐주셨는데, 지인을 통해 이 곡을 미리 들었다. 유아인씨가 한 천번 정도 들었다고 하더라. 그리고 직접으로 표현한 가사에 대해 질문을 하더라. 유아인씨가 '내가 아는 김윤아씨는 비유를 많이 쓰는데, 이 곡은 왜 직접적인 고통을 표현했나'라고 하더라. 그래서 생각해보니, 내 고통이 아니라 타인의 고통이라 그렇게 표현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th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