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60대 영국 부부 가족이 태국에서 무차별 폭행을 당했다(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태국 남부의 유명 관광지인 후아힌에서 영국인 가족이 현지인들에게 무자비하게 폭행을 당하는 동영상이 유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고 현지 언론이 28일 보도했다.

태국 신년 축제인 송끄란(4월 13∼15일) 연휴 첫날인 지난 13일에 후아힌의 거리에 설치된 CCTV에 찍힌 이 영상에는 일단의 태국 젊은이들이 영국인 노부부와 그 아들을 무차별 폭행하는 장면이 담겼다.

유튜브 등을 통해 유포된 이 동영상에서 이들은 노부부 가족의 얼굴을 주먹으로 때리는가 하면, 바닥에 넘어진 뒤에는 발로 얼굴을 잇따라 걷어찼다.

사람들로 붐비는 길 한가운데서 벌어진 폭행은 피해자들이 거의 정신을 잃어 바닥에 쓰러진 뒤에야 끝이 났다.

동영상을 토대로 수사에 나선 경찰은 30대 남성 2명과 20대 남성 1명 등 3명의 용의자를 검거했다.

차이야콘 스리라데초 후아힌 경찰서장은 "이날 폭행 사건은 사람들이 붐비는 거리에서 노부부의 아들이 용의자들과 부딪히면서 시작됐다"며 "4명의 용의자 가운데 3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이들은 술에 취해 이런 범행을 저질렀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영상 속 피해자는 스코틀랜드에서 온 루이스 오언(68), 로즈메리 오언(65) 부부와 아들 존(43) 이었다. 이 가운데 로즈메리 오언씨는 머리와 눈을 심하게 다쳐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수정 사항 제안